> 경북 > 영천
영천시, 봄철 별미 영천미나리 첫 출하2월 7일 첫 출하
김창기 기자  |  kchk5908@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2.07  15:42:19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영천 미나리

[프라임경북뉴스 = 김창기 기자]특유의 향과 쌉싸름한 단맛으로 입맛을 돋우는 봄철 별미 영천미나리가 이번 달 7일 첫 출하를 시작한다.

알카리 채소인 미나리에는 식이섬유와 플라보노이드 성분 중 하나인 퀘르세틴이 풍부하여 강력한 항산화로 혈액 속 활성산소를 유발하는 독을 제거하여 노화와 성인병을 예방하며, 축적된 체지방을 분해하는 역할 및 칼로리도 낮아 최근 해독 다이어트 식재료로 각광 받고 있다.

신녕면 치산관광길, 화북면 별빛로, 자양면 보현리, 금호읍 약남리, 고경면 등 관내 55농가에서 12ha 규모로 재배되고 있는 영천미나리는 관광코스와도 인접하여 지역 대표 청정농산물로 농가 소득에 이바지 하고 있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건강에 대한 효능으로 미나리에 대한 소비자의 욕구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다”며 “영천미나리 재배면적 확대 및 판매망 확충을 위한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김창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