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중국서예작가 도청 방문30일까지 안동예술의전당에서 2016 한중국제서예전 열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0.25  14:54:49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중국서예작가 일행이 경북도청 방문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상북도는 2016 한중국제서예전에 참가한 중국 사천성서법가협회 소속 중국서예작가 일행들이 25일 경북도청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이날 방문은 국제서예전 참가를 위해 안동을 찾은 중국작가를 위한 문화탐방의 일환으로 진행되어 중국작가 10명과 한국작가 등 20여명이 해설사의 설명을 들으며 청사 곳곳을 돌아보았다.

중국작가단 단장인 곽강 사천성서법가협회 부주석은 “전통 한옥 형태의 도청사가 한국의 아름다움을 보여준다”며, “로비를 전시관처럼 꾸미고 그림과 글씨, 도자기 등 수준급 작품들을 배치한 것도 매우 인상 깊다”고 감탄했다.

2016 한중국제서예전은 10월 24일부터 30일까지 7일간 안동예술의전당에서 열리며, 2006년 안동에서 처음 국제서예전을 시작한 이후 올해 11번째로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문화교류를 이어오고 있다.

경북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중국서예작가들의 도청 방문을 환영한다”며, “가장 한국적인 멋을 간직한 이 곳 안동에서 기억에 남는 추억을 만들어가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