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코이카 새마을운동 ODA 협력확대 MOU 체결코이카 이사장 경상북도 방문, 개발협력 분야 상호협력 강화 방안 논의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9.07  14:57:00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경북도-코이카간 업무협약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상북도는 7일 김인식 코이카 이사장이 경북도청을 방문하여 김관용 경상북도지사와 양 기관 협력 방안을 논의한 뒤 새마을운동의 ODA 협력에 관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경상북도도와 정부 무상원조 전담기관인 코이카는 2009년 양해각서 체결하고 2010년부터 에티오피아, 르완다, 탄자니아 시범마을 5개소 조성을 시작으로 아프리카․아시아 등 11개국 30개 마을에 시범마을을 조성하고 봉사단 418명을 파견하는 공동 협력사업으로 인류 공동 번영을 위한 아름다운 동행을 계속 해 오고 있다.

이번 MOU는 코이카에서 추진하는 코리아에이드 프로그램에 경상북도 새마을세계화사업과 연계하여 경상북도의 참여와 지원을 제안함에 따라 체결하게 됐다.

※ 코리아에이드 : 수원국 소외 계층을 찾아가서 보건․음식․문화 서비스를 제공하는 새로운 원조 프로그램

MOU 체결 주요 내용은 ▲KOICA-경상북도 새마을리더 해외봉사단 활동과관련된 공동 협력 확대 ▲봉사단 파견 지역에 코리아에이드(K-Aid) 프로그램을 통한 서비스 제공 ▲새마을 ODA 현지화를 위한 프로젝트에서의 협력 구체화(경북도 해외새마을운동 연구소 활성화 지원을 위한 코이카 지원 확대) ▲도내 의료인력의 현장 단기 파견 및 대학생의 코리아에이드 단기 봉사활동 참여에 대한 협력 ▲해외 NGO 자원봉사 활동과 관련된 공동 협력 ▲국제협력사업 홍보 등 이다.

이번 협약을 계기로 경상북도와 코이카는 새마을운동 ODA 사업의 추진을 위해 상호 노력과 지속적 협력 관계를 발전시켜 나가는 한편, 경상북도는 대내외적으로 새마을세계화사업의 브랜드 가치를 한층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경상북도지사는 “경상북도는 기존 선진국의 원조사업과는 지원방식을 차별화하여 현지 주민의 자립역량 강화를 통한 새마을운동 전파에 적극 앞장 설 것이다”며 코이카와의 상호 협력을 증진시켜 나가자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