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대 경주캠퍼스 제4회 형산강 미래포럼 개최'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6.10.21 동국대 경주캠퍼스, 제4회 형산강 미래포럼 개최
 > 경북 > 경주
동국대 경주캠퍼스, 제4회 형산강 미래포럼 개최맑은 물이 흐르고 은어가 돌아오는 형산강 만들자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0.20  12:11:0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형산강 미래포럼 초청장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제4회 형산강 미래포럼이 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100주년기념관 대강당에서 오는 11월 1일 화요일 오후 3시 30분에 개최된다.

포럼에는 최양식 경주시장, 이강덕 포항시장, 김상철 경상북도 미래전략기획단장, 이대원 동국대 경주캠퍼스총장, 장순흥 한동대 총장, 형산강미래포럼 관계자 및 관련 연구자 등 200여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서의호 포스텍 교수의 사회로, 주기대 부산대 생명과학과 교수의 주제발표 1 ‘지속가능한 생태하천 복원 및 하천관리’, 최석규 동국대 교수의 주제발표 2 ‘은어가 돌아오는 형산강의 생태와 미래’에 이어 김상철 경상북도 미래전략기획단장과 최재영 경주대 조경학과 교수와 안경모 한동대 공간시스템학부 교수의 지정토론과 종합토의가 이어진다.

이대원 동국대 경주캠퍼스총장은 제4회 형산강 미래포럼 취지와 배경을 설명하며 “경주를 가로질러 포항으로 흐르는 형산강은 수 만년 이상의 역사를 통해 신라 천년문명을 배태했고, 인간과 생물이 함께 살아갈 소중한 터전이다. 그러나 산업화와 도시화에 의해 형산강은 격심한 변화를 거쳐 왔고, 이제는 자칫하면 생물과 자연, 문화가 송두리째 사라져 버릴 위기에 처해 있다”고 진단했다.

이어 “특히 은어는 맑은 물에서만 서식하여 하천생태 지표종으로서 어릴 때 겨울을 바다에서 보내고 강으로 다시 올라오는 형산강의 대표적인 어류였지만, 하천오염이 증가하면서 거의 자취를 감추었다. 하지만 다행히도 최근 들어 형산강에 사라진 은어가 모습을 보이고 있으며, 국가의 하천관리나 개발도 자연친화형 생태하천으로 복원하려는 관심들이 늘어나고 있다. 따라서 맑은 물이 흐르고 은어가 돌아오는 형산강을 만들기 위해 지속가능한 생태하천을 조성하는 노력들이 필요한 실정이다.”고 강조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