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천
영천시, 3.1절 의미 재조명시민회관에 다시 울려 퍼진 그 날의 함성 대한독립만세
김창기 기자  |  kchk5908@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02  06:25:06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3.1절 기념식을 거행했다.

[프라임경북뉴스 = 김창기 기자]영천시는 제98주년 3.1절을 맞아 지난 1일 영천시민회관에서 독립유공자 유족, 보훈단체, 군경, 학생 등 각계각층의 시민 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3.1절 기념식을 거행했다.

이 날 참석한 독립유공자 유족 중 한분은 “그 날의 함성을 기억하고자 노력하는 시민들의 따뜻한 마음에 눈시울이 뜨거워졌다”며 “순국선열의 숭고한 애국정신을 잊지 않기 위해 의미 있는 기념식을 준비한 영천시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고 한다. 이번 기념식이 3.1절의 의미를 새롭게 조명하고 이를 통해 각계각층의 시민들이 화합하는 계기가 되어 감동의 영천시대를 함께 열어갈 수 있는 원동력이 되길 기대한다.” 고 말했다.

김창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