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주
경북관광공사, 일본인 관광객 경북 유치 홍보도쿄의 중심에서 경북관광을 외치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8.29  07:23:1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한큐교통사 사장과 관광객유치에서 의견을 나누고 있다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경북도관광공사는 경북도와 공동으로 지난 25일부터 4일간 일본 도쿄의 대표적인 관광지 하라주쿠 일대에서 일본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홍보설명회, 여행업계마케팅 등 다양한 홍보판촉활동을 펼쳤다.

이번 홍보판촉은 오는 9월 1일 티웨이 항공의 도쿄 나리타와 대구공항 간 정기노선 취항을 앞두고 선제적으로 실시한 행사로 현지 여행업계, 언론, 한국관광공사로부터 큰 관심을 샀다.

25일 도쿄 케이오플라자호텔에서 현지 여행사와 언론사를 대상으로 한 홍보설명회에서는 안동국제탈춤축제와 영주풍기인삼축제 등 경북의 대표 가을축제를 소개했다.

더불어 정기노선 취항에 따른 대구와 고령, 청도의 관광콘텐츠를 결합한 새로운 관광코스도 선보이고 경주의 불교문화, 안동의 유교문화, 고령의 대가야문화 등 3대 문화권의 대표적인 관광지와 맛집, 체험상품을 집중 홍보했다.

특히 일본내에서 한국음식칼럼리스트로 활동 중이며 경북도 홍보대사인 하타야스시씨가 한국에서 직접 체험하고 추천하는 영주, 봉화, 안동 등의 먹거리 중심의 2박3일 상품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져 참가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공사는 26일부터 도쿄의 젊음과 쇼핑의 거리인 하라주쿠에서 펼쳐지는 도쿄 대표축제인‘하라주쿠 오모테산도 겐끼 마츠리’에 참가해 경북관광 페이스북‘좋아요’등 다양한 이벤트로 경북을 알렸다.

김대유 경상북도관광공사 사장은“일본인 관광객은 최근 외교관계 개선과 엔화 가치의 상승으로 점차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며“보다 많은 일본인 관광객들이 경북을 찾을 수 있도록 일본관광객이 선호하는 매력적인 관광 상품 개발과 지속적인 홍보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전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