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천
영천시, 친환경 농업미생물 생산시설 증축공사 완료농업미생물로 승부
김창성 기자  |  kchk5908@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7.10  18:26:23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농업미생물 생산시설

[프라임경북뉴스 =김창성 기자]영천시는 지난 7월 8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친환경농축산업을 실현하기 위해 농업용미생물배양시설을 현재 연간 100톤 생산에서 500톤 생산규모로 대폭 증설하고 농업인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설명회와 미생물사용방법 교육을 실시했다.

새로 증축한 시설은 “낙동강수계기금특별공모사업”으로 선정되어 사업비 15억원을 투입하여 탱크용량 9,400ℓ로 전국 최대 규모의 생산시설을 갖추게 되었다.

이는 급증하는 농업미생물의 수요에 부응하고 영천지역의 청정축산을 실천하기 위한 양돈농가 악취제거는 물론 과수, 채소농가의 뿌리주변 우호미생물 증식과 염류집적장해를 극복할 수 있는 친환경자재로 농가의 많은 수요가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현재 주소지가 영천시로 되어있는 농축산업 농가는 누구나 미생물공급을 신청할 수 있으며 매주 월, 수, 금요일 포장팩 형태로 공급하던 것을 무인자동공급시스템을 도입하여 더욱 편하게 미생물을 공급받아 갈 수 있게 되었다.
이번에 새로 도입한 무인자동공급시스템은 농가가 직접 공급량이 입력되어있는 전자칩을 단말기에 인식시키면 자동으로 저장된 양만큼 미생물이 공급되는 방식으로 되어있다. 이 시스템을 이용하여 미생물을 공급받아가기 위해서는 플라스틱용기를 휴대하여야 하고 용기 소독도 철저하게 하여야 한다.

농업미생물을 적극 이용하는 양돈농가 한용호씨는 미생물사용으로 악취가 현저히 감소하였고, 돈방의 사육환경이 개선되어 돼지가 쾌적한 환경에서 잘 자라고 음용수로 급여한 결과 소화율이 향상되어 일석삼조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고 밝혔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국내 최대의 미생물 생산시설을 활용하여 농산물 품질향상과 친환경농업 실천에 적극 활용하고 특히 축산농가는 청정영천 실천에 기여하겠다는 사명의식을 갖고 적극적으로 미생물을 활용하여 줄 것을 농가에 당부했다.

김창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