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덕군, 구제역특별방역대책 추진

구제역 원천적인 차단방역에 군민들의 적극적인 협조 당부

김진한 기자 | dnsgk200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6.01.15 18:07: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가축방역장면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영덕군은 구제역 방역 대책 상황실 설치하고 오는 5월 31일 까지 비상 근무조를 편성 운영하는 등 구제역 관내 유입을 차단하기 위해 선제적인 대응을 펼치고 있다.

영덕군은 축협과 공동방제단을 구성ㆍ운영해 주 3회 이상 소규모 농가의 축사 소독을 지원하고 있으며, 매주 수요일은 일제소독의 날로 지정해 방역에 힘을 쏟는 한편, 전업농 이상의 농가들을 대상으로는 자체 방역을 철저히 하도록 지도를 하는 등 경각심을 높였다.

특히, 지난 1월 15일 새해농업인실용교육 한우반 교육 때에는 축산차량출입기록 및 농장자체소독일지와 외부인출입통제 표지판을 제작해 배부하고, 각종 청사와 유동인구가 많은 곳에 구제역 방역 발판소독조를 비치하는 등 사전차단방역에도 힘을 쏟고 있다.

영덕군 관계자는 “구제역은 발생 시 전파되는 속도가 아주 빠르다. 농가 피해는 물론 동물과 축산물의 교역이 전면 제한되기 때문에 경제적으로 손실이 큰 질병이다.”며, “‘내 농장은 내가 지킨다’는 신념으로 자체농장 및 축산시설물 소독, 외부 가축 입식 시 사전 질병검사, 철저한 출입차량 통제 등 차단방역에 적극 협조해달라”며 당부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