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주
김관용도지사, 국립한국문학관 경주유치 전폭 지원이원식 전시장 일행에게 "중앙 인맥 총동원해 돕겠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6.20  15:19:40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국립한국문학관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국립한국문학관 경주유치에 대해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전폭적인 지지와 지원 의사를 밝혔다.

국립한국문학관 경주유치 추진위원회에 따르면 김관용 도지사는 지난 17일 특사 자격으로 도청을 찾은 이원식 전 경주시장과 한순희 시의회 문화행정위원장 등 일행을 맞아 "도내에서는 경주가 유일하게 유치신청을 했고, 문학의 성지로서 당위성이 있는 만큼 행정라인과 중앙 인맥을 총동원해 돕겠다"고 말했다고 18일 밝혔다.

참석자들은 김 지사에게 "중앙 문인단체에서도 대구와 광주 등 일찍이 유치에 나선 시도보다도 당위성과 여건이 뒤떨어지지 않는 경주가 급부상하고 있다고 한다"고 전하는 등 김 지사의 지지와 지원 의사를 크게 환영했다.

한편 추진위는 오는 22일 오후 2시 경주유치의 학술적 근거와 당위성을 담아내는 학술포럼 준비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추진위는 학술포럼에서 한국문학의 뿌리를 근대나 현대 문학에서 찾을 것이 아니라 향가와 고대문학에서부터 시작해야한다는 의미에서 향가와 고대문학의 대학자인 이임수 교수(동국대 경주캠퍼스) 등의 주제발표를 심도있게 다룰 예정이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