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덕
영덕의 힐링지, 자연과 함께하는 왕발통 체험"영덕의 새로운 명소로 자리매김
김운하 기자  |  gbcnews@naver.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7.31  12:14:33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영덕읍 산림생태공원에서 왕발통 체험을 즐기고 있는 연인들 장면

[프라임경북뉴스 = 김운하 기자]여름방학 시즌이자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동해안 힐링 여행지로 여행을 떠나는 피서객들이 늘고 있다.

동해안 여행이 훨씬 간편해지고 빨라졌는 상황에 바로 지금이 시원한 바람과 차가운 계곡물, 마음껏 바다 수영을 즐길 수 있는 곳으로 휴가를 떠나야 할 때다. 

  
 

첫번째로 소개해줄 곳은 동해안 관광지로 주목받고 있는 산림생태공원 달려라 왕발통 전동휠 체험장이다.

  
▲ 코스 소개

달려라 왕발통의 체험 동선으로는 아름다운 자연의 풍경이 가득한 산림생태공원 및 풍력발전단지 일원을 왕복 5km정도  탐험할 수 있으며 3개의 코스를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다.

운영기간은 2월부터 11월까지 운영하며, 매주 월요일은 시설 및 운영 점검으로 휴장하며 이용시간은 오전 9시에서 오후 4시로 대여료는 2시간 기준 일반 9000원, 할인 7000원이며 할인대상으로는 영덕군민, 경주시민, 포항시민, 울진군민, 울릉군민이 할인 받을 수 있다.

  
▲ 영덕읍 산림생태공원 일원에 풍력발전소를 풍경을 보며 전동휠 체험을 즐기고 있는 관광객 모습

대여료 금액적인 부분이나 시간적인 부분에서 사설업체보다 저렴하고 대여 시간도 훨씬 긴 편이라 체험하는 데 있어 시간적으로나 금전적으로나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 대여조건으로는 만16세 이상 원동기장치자전거 면허 소지자에 한하여 대여 가능하다.

  
▲ 영덕읍 산림생태공원 일원에 풍력발전소를 풍경을 보며 전동휠 체험을 즐기고 있는 관광객 모습

무엇보다 영덕의 달려라 왕발통은 산림생태공원 및 풍력발전단지 일원을 자유롭게 탐방하며 아름다운 자연을 배경삼아 추억을 사진으로 기록할 수 있어 연인들 사이에서 "사진 찍기 좋은 곳"이라고 알려져 큰 호응을 얻고 있다.

  
▲ 찾아오는 길
김운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