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재난심리지원 매뉴얼’ 발간재난경험자의 심리적 충격을 완화하고 회복을 돕기 위한
김운하 기자  |  gbcnews@naver.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5.17  15:10:08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재난심리지원 매뉴얼

[프라임경북뉴스 = 김운하 기자]경상북도는 지진, 태풍, 화재, 교통사고 등 각종 재난으로 발생할 수 있는 재난경험자의 심리적 충격을 완화하고 회복을 돕기 위한 ‘경상북도 재난심리지원 매뉴얼’을 발간해 시․군 보건소, 정신건강증진센터, 학교 등 유관기관에 배포했다.

재난심리지원 매뉴얼은 ▲ 재난심리지원 실제, ▲ 경상북도 재난심리지원 체계, ▲ 재난심리지원 사례 등으로 구성됐다.

경상북도는 매뉴얼에 따라 보건소와 정신건강증진센터를 주축으로 25개 시․군 재난심리지원단을 구성하고, 재난발생시 현장에 투입되는 재난심리지원요원 100여명을 양성한다.

또한, 심리지원 개입시기를 1~4단계로 나누어, 재난발생 직후 찾아가는 상담으로 안정적 분위기 조성하는 초기 심리적 안정 지원부터 고위험군의 경우 관할 정신건강증진센터의 사례관리 서비스 제공과 정신의료기관으로 연계하는 단계별 지원이 이루어진다.

재난을 겪은 후 생기는 심리적 어려움은 조기에 대처하는 것이 가장 효과적이므로 재난경험자에게 심리적 응급처치를 위한 접촉․관계형성, 안전과지지, 안정화기법, 대처방법 교육 등이 체계적으로 이루어진다.

특히, 재난경험자 발생 규모에 따른 단계별 심리지원 가동체계를 마련해 2개 이상의 지역에서 동시 다발적으로 발생하는 대규모 재난일 경우 권역별 대응이 가능하도록 한다.

한편, 재난경험자 심리상태와 대처방안에 대해 누구나 이해하기 쉬운 애니메이션으로 제작한 동영상 ‘일상으로의 회복’도 함께 보급한다.

권영길 경상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재난으로 인한 마음의 상처 회복은 재난피해 복구만큼 중요한 일로 최대한 빨리 개입해 심리적 외상을 조기에 치료하고 건강한 일상생활로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했다.

김운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