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주
영주소백산힐링배 야구대회 개막…9월까지 대장정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5.15  14:52:4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2017 영주소백산힐링배 야구대회 개막경기 


[프라임경북뉴스= 김진한 기자] 야구 불모지 경북 영주시에서 야구 붐이 일고 있다.

영주시는 지난 14일 창진야구장에서 2017 영주소백산힐링배 야구대회 개막식을 열고 올해 야구대회를 알렸다고 밝혔다.

영주시야구협회가 주관하는 이번 리그전은 17개팀 500여명이 출전해 오는 9월까지 1·2부 리그로 나눠 각 팀당 10경기를 치르는 예선전을 거쳐 경북리그전에 출전하는 2팀을 선발하게 된다.

이날 개막식에 이어 치러진 영주시청 선돌이와 영주소방서 히어로즈의 개막전에서 영주시청 권구성 선수의 끝내기 안타로 선돌이팀이 9:8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영주시는 그동안 동호인 야구의 뜨거운 열기와는 달리 변변한 야구장 하나 없어 KT&G와 코레일 축구장에서 야구 시합을 해왔다. 몇 년전 영주시가 창진동에 전용야구장 1면을 조성해 지역 동호인들의 리그전 경기를 치르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영주시는 야구 동호인들의 뜨거운 열기에 발맞춰 영주댐 수변체육공원에 야구장 2면을 조성중”이라며 “신축 야구장이 개장되면 많은 동호인들이 더 좋은 환경에서 야구를 즐길 수 있어 영주시는 야구 불모지에서 야구의 도시로 변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