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기획재정부 지방재정협의회 경북발전 지역현안사업 건의내년도 국가예산 확보를 위해 어려운 여건속 전 행정력을 동원 총력전 펼쳐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4.26  16:34:46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기획재정부 지방재정협의회 경북발전 지역현안사업 건의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경상북도는 26일 전 실국장과 함께 기획재정부를 방문하여 2018년도 경북발전 주요현안 사업을 설명하고 본격적인 국비확보에 나섰다.

특히, 내년부터 국비확보 전망이 어려울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한발 앞서 건의사업을 면밀하게 검토한 후 계속사업 마무리와 신규사업 확보에 초점을 두고 기재부 설득에 나섰다.

주요 건의사업은 중앙선 복선전철화(도담~영천) 사업, 중부내륙 단선전철 부설, 경상북도재활병원 건립, 도청신도시 정부경북합동청사 건립, 영일만 횡단 고속도로(포항~영덕) 건설, 보령~울진(세종~울진) 고속화도로, 국립 지진방재연구원 설립, 도청 이전터 청사 및 부지 매각, 돌봄농장 조성 등 기재부 심의관실별로 문화, 환경, 농업, 해양, R&D, 안전에 걸친 다양한 분야의 사업을 선별하였으며 국가예산이 집중 투자될 수 있도록 추진해 나가는 한편, 해당 중앙부처 설득도 병행해 투트랙 전략으로 나갈 계획이다.

김장주 행정부지사는“어느 해 보다도 정치적, 재정적으로 많은 어려움이 예상되는 한해가 되겠지만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여 국비확보에 만전을 다하겠다.”라면서“5월부터는 부지사와 실국장이 중앙부처 및 기재부를 문턱이 닳도록 방문하여 국비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면서 지금이 국비예산의 90% 이상을 차지하는 매우 중요한 시기임을 강조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