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울진
울진군, 2017년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사업 실시야생동물로 인한 농가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4.11  12:27:25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야생동물 피해예방 시설 설치 사진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울진군은 야생동물로 인한 농가피해를 최소화함은 물론 피해를 사전예방 하는 차원에서‘2017년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사업’을 실시한다.

최근 야생동물의 개체 수 증가와 먹이부족 현상으로 멧돼지, 고라니 등이 민가 인근까지 접근해 농작물에 대해 피해를 입히고 있어 대책마련이 시급한 실정이다.

 군은 지난 2월 기본계획을 수립, 읍·면을 통해 지난 달 17일까지 사업신청서를 접수한 결과, 총 65농가를 신청받아 그 중 63농가를 선정해 사업비를 지원하기로 했다. 올해 울진군의 지원사업비 예산규모는 총 1억 5,000만원이며, 보조비율은 보조금60% 자부담40%로 진행이 되며, 1농가당 최대 500만원까지 보조금 지원이 되다.

이번에 지원사업 대상자로 선정된 농가에서는 5월까지 태양전지식 또는 상용전기식 울타리 등 야생동물 예방시설을 설치하게 된다.

야생동물 피해예방시설 지원사업은 2006년부터 실시한 결과 작년까지 총 456농가에 3억9,000만원을 지원해 왔으며, 2017년 이후에도 예산을 편성해 설치희망 농가에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유해 야생동물로부터 논밭작물 등 여러 가지 피해를 겪고 있는 농가가 누락되지 않도록 홍보에 철저를 기해 농가 소득을 보전하는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