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상주
상주시, 장님노린재 방제적기 판단 예찰 실시적기 방제를 위한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4.10  10:00:10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장님노린재 피해 과일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상주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포도재배 포장에 많은 피해를 준 「애무늬고리장님노린재가 올해에도 문제가 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적기 방제를 위한 예찰을 실시하고 있다.

장님노린재는 포도, 감, 고추, 감자 등의 잎, 과실 등을 흡즙하여 많은 피해를 주는데, 특히 포도꽃이 형성되는 전엽 3매부터 개화기까지의 잎과 열매 피해는 포도 품질을 크게 감소시키는 원인이 된다.

농업기술센터 과수작물 담당은 “장님노린재는 발생초기 방제를 통해 밀도를 낮추는 것이 중요하며 적기에 병해충 방제를 실시할 수 있도록 지도하고 자체 예찰을 강화하여 농가 피해를 최소화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