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포항
포항시, 화재가구에 사랑의 보금자리 마련화재로 집 잃은 기북면 노인부부 가구에 컨테이너 주택 기증
김은미 기자  |  119@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4.05  16:19:47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화재가구에 사랑의 보금자리 마련

[프라임경북뉴스 = 김은미 기자]포항시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는 지난 5일 올해 3월초에 화재로 보금자리를 잃은 기북면 관천리의 80대 노부부에게 컨테이너 주택을 기증했다.

이번 주택 기증은 집을 잃어 오갈 데 없는 노부부의 딱한 사정을 손익출 기북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이 읍면동 위원장단 집행부에 알려 도움을 요청한 후, 29개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이 자발적으로 성금을 모으면서 시작됐다.

전체 560여명의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들의 솔선해서 모은 이웃돕기성금은 금세 400만원에 이르러 어려운 처지에 놓인 노부부에게 가구와 집기류를 갖춘 7평가량의 따뜻한 보금자리로 전달될 수 있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읍면동에서 지역 상황에 맞게 복지사각지대 발굴과 복지자원 연계 임무를 맡고 계신 위원들이 성금을 모아 사랑의 보금자리를 기증한 것은 우리 사회에 매우 귀감이 되는 사례”라며 “지역사회복지가 내실 있게 발전될 수 있도록 힘써 주신 읍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님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