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청도
청도군, 봄맞이 단체관광객 늘어지난 26일 부산 수영구 주민 700명 방문
김창기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27  12:40:5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봄맞이 단체관광객

[프라임경북뉴스 = 김창기 기자]청도군이 본격적인 봄 관광철을 앞두고 관광지 주변 환경정비 등 관광객을 맞을 준비로 분주한 가운데 주말마다 청도군을 찾는 단체관광객들이 늘고 있어 지역경제의 활력소가 되고 있다.

지난 26일에는 부산광역시 수영구 주민 700여명이 작년에 이어 올해도 관광을 즐기기 위하여 청도군을 방문했다.

이날 주민들은 새마을운동발상지기념관을 방문하고 인근에 있는 레일바이크를 타면서 유년시절의 추억에 젖었으며, 소싸움경기를 관람하고 온천관광을 즐기며 몸과 마음을 힐링하는 시간을 가졌다.

청도의 대표적인 행사인 ‘전통 민속 소싸움대회’는 오는 30일부터 4일간 개최를 앞두고 모든 준비를 마친 상태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소싸움경기 외에 페이스페인팅, 케리커처, 떡메치기 등 다양한 체험행사를 진행하여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길 수 있는 행사가 될 전망이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우리군을 방문하는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리며, 청도군이 관광도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관광인프라 개발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창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