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천
김영석 영천시장, 해빙기 공사현장 안전점검해빙기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현장방문
김창기 기자  |  kchk5908@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25  12:42:05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김영석 영천시장은 주요 사업장을 현장 방문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직접 나섰다.

[프라임경북뉴스 = 김창기 기자]김영석 영천시장은 24일 해빙기를 맞아 공사가 한창 진행중인 고향의 강 정비사업, 한의마을, 별빛야영장, 한방식물소재원, 목재문화체험장 조성지 등 주요 사업장을 현장 방문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직접 나섰다.

이날 김영석 영천시장은 현장관계자로부터 사업추진현황 및 안전관리계획을 보고 들은 뒤, 공사현장 근로자들을 격려하고 공사현장을 두루 돌아보며 축대, 옹벽, 절개지, 흙막이 시설, 지반상태, 배수시설 등 사고위험이 높은 시설물을 세심하게 살펴보며 위험하다고 판단되는 시설은 즉시 시정할 것을 지시했다.

영천시는 이달 말까지 실시하는 해빙기 안전대책기간 중 공사현장, 급경사지, 재해위험저수지, 옹벽·석축·사면, 노후주택 등 해빙기 재난취약시설에 대해 집중 점검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김영석 영천시장은 이날 공사관계자들에게 “안전은 생명과 직결되는 만큼 요즘과 같은 해빙기에는 안전사고의 위험이 더욱 높으므로 현장의 여러분들이 늘 세심하게 살피고, 관심을 가져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창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