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시 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추진경북도, 1,100대가 보급될 예정
김운하 기자  |  dnsgk2003@naver.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22  15:13:20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프라임경북뉴스 = 김운하 기자]경상북도는 22일 방송통신위원회와 시․청각 장애인용 TV 보급 사업 추진을 위한 서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시․청각 장애인용 TV의 저소득층 우선 보급을 위한 상호 업무협조와 찾아가는 서비스를 통한 정책 사각지대 해소 등의 협력을 위해서 마련됐다.

경북도는 저소득층 보급대상자 수요파악 및 신청서 접수 등을 협조하고, 방송통신위원회는 예산확보, 홍보자료 제작 및 TV 제작 보급을 실시할 계획이다.

올해 방송통신위원회에서 무료로 보급하는 TV의 시각장애인을 위한 기능으로는 화면해설방송 수신기능, 설정메뉴 음성안내 및 채널변경 기능이 내장된 화면해설 수신기가 있고, 청각장애인을 위한 기능으로는 자막의 크기, 배경색, 글자색, 위치 변경 기능이 내장된 자막방송 수신기가 있다. 핫키가 포함된 전용 리모컨 또한 제공한다.

시․청각 장애인용 TV 무료 보급 신청대상은, 경북도에 거주하는 보건복지부 등록 저소득층 눈․귀 상이자와 국가보훈처 등록 저소득층 눈․귀 상이자에 최우선 보급하며, 장애급수․나이 등을 반영해 보급 순위를 부여 한다. 2010년~2016년 장애인방송 수신기를 받은 자는 보급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기간은 올해 상반기 중 있을 예정이며, 신청은 거주지 읍․면․동 주민센터, 방송통신위원회 우편접수 또는 사업 전용 홈페이지(tv.kcmf.or.kr)를 통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지난해까지 총 2,675명에게 장애인용 TV가 보급됐으며, 올해 경북도 지역에는 1,100대가 보급될 예정이다.

이재일 경상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시․청각 장애인이 비장애인과 동등한 조건에서 방송매체에 접근할 수 있는 방송접근권을 보장․확대함으로써 사회통합 제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김운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