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주
정동극장 , 오는 27일 업그레이드된 경주브랜드공연 <바실라>와이어 액션으로 선보이는 공중 퍼포먼스, 실재와 가상을 넘나드는 영상,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15  21:48:40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오는 3월 27일 경주브랜드공연 [SILLA]의 작품으로 업그레이드 <바실라>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문화센터 공연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정동극장은 오는 3월 27일 경주브랜드공연 [SILLA]의 작품으로 업그레이드 <바실라>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문화센터 공연장에서 올린다.

2016년 업그레이드 버전을 선보이며 한층 섬세한 연출과 강렬한 안무를 선보였던 국내 최고의 연출진이 다시 한 번 업그레이드 제작에 참여하여, 그 어떤 공연과도 비교할 수 없는 독보적인 2017년 바실라를 선보인다.

쿠쉬나메는 수백 년간 이란에서 구전되다가 11세기 필사되어 전해지는 흥미롭고 귀중한 자료로, 중국의 왕이자 기이한 용모를 지닌 악인 ‘쿠쉬’의 탄생과 몰락을 그리고 있다. 흥미로운 것은 1만 129절에 달하는 방대한 ‘쿠쉬나메’의 상당부분이 신라에 관한 내용이라는 점이다. 신라를 찾은 페르시아 왕자가 중국과의 전쟁을 돕고, 신라 공주와 결혼하여 이란의 전설적인 영웅을 낳는다는 이 이야기 속에서 신라는 이상향과 같은 모습으로 그려진다.

공연의 제목이기도 한 <바실라>는 ‘쿠쉬나메’에서 고대 신라를 가리키는 지명으로 ‘더 좋은 신라’ 라는 뜻을 담고 있기도 하다. 실제로 페르시아와 신라의 교류 가능성은 경주에서 발견되는 페르시아계 유물과 서역인의 모습을 한 무인상을 통해 추정해 볼 수 있으며, 이에 따라 ‘쿠쉬나메’는 고대사 연구의 귀중한 자료로 평가 받고 있다.

  
▲ 오는 3월 27일 경주브랜드공연 [SILLA]의 작품으로 업그레이드 <바실라>를 경주세계문화엑스포 문화센터 공연

공연 <바실라>는 ‘쿠쉬나메’속 신라 이야기를 재창작하여 70여분간의 역동적인 퍼포먼스로 재구성했다. <바실라>는 2015년 초연과 2016년 업그레이드 버전 재연을 통해 이미 화려한 문화적 만남을 새로운 무대 기법과 연출로 표현했다는 평을 받으며, 관객의 찬사를 받았다. 2017년 바실라는 한층 더 강화된 와이어 액션과, 아크로바틱한 안무를 통해 더욱 역동적이고 스펙터클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