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포항
포항시, 시민불안 해소 시민통합 긴급회의이강덕 시장, 탄핵선고 대응 긴급 간부회의 열고 엄정한 공직기강 주문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10  17:35:17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시민불안 해소 등 지역현안 차질없이 추진

[프라임경북뉴스 = 김운하 기자]헌법재판소의 박근혜 대통령 탄핵심판 선고가 인용으로 판결난 가운데, 포항시는 이강덕 포항시장을 주재로 시정혼란과 사회갈등을 최소화 하고 시민통합을 위한 긴급회의를 소집했다.

이강덕 시장은 간부회의를 통해 △전 공직자의 흔들림 없는 현안 추진과 공직기강 확립 △취약계층 지원과 시민소통 강화를 통한 불안 해소, 사회 안정노력 △민·관·경 공조강화를 통한 시민안전 및 지역안정 노력을 당부했다.

긴급 간부회의에서는 시정안정과 시민통합을 위해 전방위적으로 대처하는 한편 불법시위 사태 등에 대한 엄정한 대처방안 등 지역안정과 철저한 치안질서 유지 대책을 논의했다.

이와 함께 시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지역물가 관리, 민생현장 방문 등 서민생활 안정대책을 추진하고, 대내외 혼란상황에 편승한 공직기강 문란행위에 대한 집중 감찰에 나서는 한편 공직사회 동요방지를 위한 다각적인 대책을 강구하기로 했다.

특히 이 시장은 당면 현안업무의 흔들림 없는 추진을 당부했으며, 각종 지역 현안 사업은 계획대로 정상추진하고, 신규 국비사업 발굴과 계속 사업의 지속 추진을 위해 국비확보에도 총력을 기울일 것을 지시했다.

또한 탄핵 인용으로 대선날짜가 앞당겨진 만큼, 공정하고 정확한 선거 업무 추진을 위해 선관위와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무엇보다 선거에 영향을 미치는 행위를 하지 않도록 ‘공무원 중립의무’를 준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53만 포항시민의 안전과 재산 보호를 위해 전력을 다하고 특히 각종 지역 현안사업을 비롯해 시정방향이 이미 결정된 주요시책 사업들의 흔들림 없는 추진과 함께 신속한 민원처리로 시민의 불편·불만을 최소화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이를 위해 중앙부처와 긴밀한 협력관계를 강화하는 등 시장으로서 임무를 차질없이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