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의성
의성조문국박물관 국가귀속유물 18점 인수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09  09:19:23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출토 은장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의성조문국박물관에서는 의성탑리리오층석탑 수리 중에 발견된 은장 18점을 석탑수리업체인 한경문화재보존으로부터 인수 받았다.

의성탑리리오층석탑은 2012년부터 수리를 시작하여 2016년 말에 수리를 완료하였다. 석탑의 4층과 5층을 완전 해체 수리하였으며, 기단부분도 수리를 완료 하였다. 수리 중 4층과 5층의 탑신과 옥개석에서 은장이 발견되었다.

발견된 은장은 녹이 많이 쓸어 다시 사용할 수 없고, 티타늄으로 만든 인장을 다시 만들어서 석탑을 수리하였다. 녹슨 은장은 2개월간의 보존처리를 실시하여 더 이상 철이 산화되는 것을 방지 하였다.

의성탑리리오층석탑은 7세기말에서 700년경에 만들었진 석탑으로 현재 국보 제77호로 지정이 되어 있으며, 의성에서 유일하게 국보로 지정이 되어 있는 석탑이며 의성을 상징하는 문화재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의성탑리리오층석탑이 5년간에 걸쳐 수리를 완료하게 되어 매우 기쁘며, 발견된 은장을 우리 조문국박물관에서 보관하게 되어 의성지역주민들도 자부심을 느낄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김영한 의성조문국박물관장은 “발견된 은장은 보존처리가 끝난 만큼 작은전시에 전시하여 관람객이 볼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라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