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주
영주시, 도시재생사업‘구성마을 할배목공소 개소지난해 개소한 할매묵공장과 함께 주민소득 창출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05  16:46:00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도시재생사업‘구성마을 할배목공소 개소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영주시가 추진 중인 도시재생 선도사업 마중물 성과인 ‘할배목공소’가 문을 열었다.

시는 지난 4일 구성마을 주민과 관계 내·외빈들이 참석한 가운데 구성마을(중앙로 65번길 75) 일원에서 ‘할배 목공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할배 목공소’는 지난 2014년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으로 선정된 영주시 도시재생 선도사업의 구성마을권역 핵심콘텐츠 사업으로 5억여 원의 사업비로 지난해 3월 공사를 시작해 8개월의 공사기간을 거쳐 대지면적 158㎡, 건축연면적 131㎡ 2층 규모의 목공소로 완공됐다.

목공소가 완공되기 전부터 구성마을 주민들은 ‘할배 목공소’를 운영하기 위해 2015년부터 꾸준히 도시재생대학, 사회적경제 기초 및 심화교육 등 관련 교육을 이수해 왔다.

영주시는 목공소를 주민들이 직접 운영할 수 있도록 지난 1월에 ‘할배목공소 사회적협동조합’과 시설물 관리 위탁협약을 체결하고 주민자력 도시재생사업의 성공을 위한 기틀을 마련했다.

시는 사업이 종료되는 2017년까지 지속적으로 집수리 심화교육, 체험프로그램 운영 등 주민역량강화에 집중해 주민들이 자체적으로 이끌어 나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영주시 도시재생 선도사업의 성과물인 할배목공소는 지난해 문을 연 할매 묵공장과 함께 구성마을 노인일자리 창출과 주민소득 등대에 기여할 것”이라며, “도시재생사업으로 지역주민들이 서로 소통하고 화합해 쇠퇴해가는 구성마을에 자생적인 기반을 되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