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주
영주시, 친서민일자리 창출 지원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2일부터 시행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3.01  18:00:2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2017년 상반기 공공근로 및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시행

[프라임경북뉴스 =김진한 기자]영주시는 장기실직자 등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서민들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생계안정을 돕기 위한 ‘2017년 상반기 공공근로 및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을 시행한다.

오는 2일부터 6월 30일까지 4개월에 걸쳐 추진되는 상반기 사업은 공공근로사업 42명,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22명 등 총 64명이 참여하게 된다. 공공근로사업은 사회복지시설 도우미사업 등 23개 사업장에서 실시하며,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은 공원조성 및 체육시설 설치사업 등 5개 사업장에서 실시된다.

공공근로 및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 참여자 중 65세 미만은 주 30시간, 65세 이상은 주 15시간 이내로 근무하게 되며 보수는 시간당 6,470원의 기본급과 더불어 교통비, 주차 및 월차수당이 별도로 지급된다. 이는 2016년과 비교해 시간당 보수가 440원 상승한 수치이다.

하반기에는 7월 3일부터 10월 31일까지 4개월에 걸쳐 공공근로사업 34명, 지역공동체 일자리사업 20명, 총 54명을 선발해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를 통해 영주시는 2017년 한 해 동안 총 118여명의 공공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영주시는 공공일자리 제공으로 경제적 여건이 어려운 구직자들에게 안정적인 일자리를 제공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