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청도
청도군, 한재미나리 손님맞이 준비 종합대책 행사 개최청결한 미나리 제공과 고객만족을 위한 친절한 손님맞이에 최선
김창기 기자  |  kchk5908@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2.26  12:59:14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향긋한 봄내음을, 한재미나리로 느껴보세요!

[프라임경북뉴스 = 김창기 기자]청도군은 25일 한재마을에서 한재미나리 손님맞이 준비 종합대책 행사를 개최했다.

한재미나리는 30여년 전부터 한재마을 자투리 논에서 시작된 명성을 유지하기 위하여 무농약재배 실천, 선별세척 후 유통시키는 등 청결, 위생관리를 철저히 지켜 품질 좋은 미나리를 판매함으로써 소비자들에게 많은 호응을 받고 있고, 화악산과 철마산, 남산을 찾는 상춘객들에게 향긋한 봄내음과 고스란히 남아있는 다락논이 고향의 맛과 멋을 풍기고 있어 많은 인기를 받고 있다.

이번행사를 통해 한재마을을 찾는 손님들에게 청결하고 위생적인 환경을 보여주고 교통이 원활이 이뤄지도록 임시주차장 설치와 교통근무자를 배치하는 등 종합적인 대책을 마련하였고, 청도경찰서와 업무관련 부서 모두가 유기적인 협조로 다짐대회를 갖고 손님맞이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소비자들이 믿을 수 있는 청결한 미나리 제공과 고객만족을 위한 친절한 손님맞이에 최선을 다할 때 ‘아름다운 생명고을 다시 찾는 청도’가 될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창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