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주
경주시, 자전거 상생로드 조성 박차총 사업비 28억원 투입해 올 연말까지 완공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7.02.20  13:53:59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형산강 자전거 로드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주시는 포항시와의 상생발전을 위한 형산강 자전거 상생로드 조성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시는 총 사업비 28억원을 투입해 강동면 유금리에서 양동마을, 안강읍 옥산서원까지 이어지는 19km 거리의 자전거 상생로드 공사를 올 연말까지 완공한다.

이번 형산강 프로젝트를 통해 양 도시발전의 자양분으로 삼아 환경생태를 연계한 관광자원화를 구축하고 동해안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만들어 지역발전의 롤 모델로 삼을 계획이다.

경주시장은 “양 도시를 잇는 자전거 상생로드가 완성되면 두 도시의 80여만 시민들에게 넉넉한 휴식 공간을 제공함은 물론 형산강 주변의 다양한 관광명소와 문화유적들이 어우러져 동해안을 대표하는 새로운 관광명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경주의 관광1번지인 보문단지까지 상생로드를 연결해, 자전거 동호인을 비롯한 많은 관광객들이 하나로 이어진 아름다운 길을 통해 탁 트인 동해바다와 잘 가꿔진 형산강, 경주의 문화유적까지 동시에 체험할 수 있어 경주를 다시 찾게 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