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포항
포항해경, 암컷대게 전문 식당운영 업주 등 3명 구속암컷대게를 절대로 잡거나 먹어서는 안 된다
김운하 기자  |  dnsgk2003@naver.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2.15  10:07:07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암컷대게

[프라임경북뉴스 = 김운하 기자]포항해양경비안전서는 대구시내에서 암컷대게 전문식당을 운영하며 암컷대게를 판매한 식당 업주 박모씨(남, 31세) 등 2명과, 위 식당에 암컷대게를 유통한 박모씨(남,48세)를 구속하였다고 밝혔다.

식당 주인 박씨는 페이스북 등을 통해 ‘맛있고 값싼 암컷대게’가 있다고 소문을 확산시켜 판매하는 방법으로 암컷대게 전문식당을 2013년부터 운영하였으며 현재까지 확인된 것만 8400마리의 암컷대게를 판매하였다.

이에 포항해경은 박씨 등 2명을 현행범 체포 후 구속 수사하여 암컷대게를 유통시킨 박씨를 12월 12일 구속하였으며, 유통책인 박씨를 상대로 암컷대게 포획 책을 추적하는데 수사력을 모으고 있다고 말했다.

포항해양경비안전서는 “암컷대게를 찾는 사람이 있으면 불법대게 포획이 근절되지 않는다.”며 “암컷대게는 한 마리당 알을 10만개 정도 갖고 있는 것을 감안하여 대게자원 보호를 위해서는 암컷대게를 절대로 잡거나 먹어서는 안 된다”고 전했다.

 

김운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