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덕
영덕군, 특별교부세 확보 지역현안사업 해결부곡리 진입교량 재가설 등 5건 27억원 확보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1.24  13:48:56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영덕군이 국비 확보에 온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는 가운데 2016년도 한해동안 특별교부세 총 27억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올렸으며, 이런 성과는 이희진 영덕군수가 국비확보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라는 평가다.

이희진 영덕군수가 민선6기 취임한 이래 열악한 군 재정 해결을 위해 수시로 중앙부처와 국회를 방문해 지역 현안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하는 등 발빠른 행보를 진행해 왔다. 특히 강석호 국회의원과 긴밀한 공조를 한 결과 상반기 부곡리 진입교량 재가설사업 7억원을 시작으로 금진1리 방파제 정비 7억원, 창포리 유소년축구 전용훈련장 조성 5억원, 상직3리 급수구역 확장사업 3억원 및 국민안전처로부터 원척리 방파제 정비 5억원까지 총 5건에 27억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2016년 특별교부세 확보로 안전한 영덕 건설과 주민 생활 편익을 증진할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채널을 통해 지역현안사업 및 재해예방사업의 원활한 해결을 위해 특별교부세 확보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