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예천
예천군, 공공비축미 건조벼 매입 시작산물벼 1천461톤 매입 완료, 연말까지 건조벼 9천102톤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1.15  13:45:20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예천군수가 상금창고를 방문했다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기자] 예천군은 15일 용문면 상금창고 2,041포대 매입을 시작으로 다음달 31일까지 2016년산 공공비축미 건조벼 수매를 실시한다.

매입량은 연말까지 총 1만 563톤이며 건조벼 9천102톤, 산물벼 1천 461톤으로 지난해 매입물량 9천 820톤에 대비 7.6% 증가된 물량이며 올해 쌀값 하락 방지와 안정적인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정부는 시장격리곡 4천 211톤을 추가 매입하기로 했다.

산물벼는 지난 달 10일부터 농가 편의를 위해 미곡종합처리장을 통해 매입 완료했고 건조벼는 매입계획에 따라 12월말까지 읍면을 순회하며 농가로부터 직접 매입할 계획으로 매입 품종은 일품벼와 하이아미벼를 수매한다.

매입가격은 1등급 기준으로 40㎏ 포대 당 4만5천원으로 농가의 자금수요를 충당하기 위해 선 지급하며 향후 통계청에서 조사한 수확기 산지 쌀값에 따라 매입가가 확정되면 내년 1월중 사후 정산할 예정이다.

군에서는 515백만원의 예산을 확보해 공공비축미곡 매입농가의 편의와 소득 증대를 위해 건조벼 출하를 위한 공공비축미곡용 포대를 무상 공급하고, 톤백 벼 출하 농민들에게 톤백 저울 지원사업을 추진해 농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산물벼 출하농가에게는 건조료를 지원하는 등 농업인 소득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있으며 미질향상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예천군 관계자는 "올해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일조량이 풍부하고 태풍피해 등이 적어 수확량이 증대되고 국민 쌀 소비량이 점차 줄어들어 쌀값 하락이 우려된다"고, "건조벼 수분이 13% ~ 15%로 건조한 벼만 매입 가능하므로 높은 등급을 받을 수 있도록 적정한 수분관리 및 정선에 철저를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