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포항
포항북부서, 전문브로커 가담 실업급여 부정수급자 검거건설현장 실업급여 부정수급자 및 브로커 72명(2명 구속), 34개 건설업체
김운하 기자  |  dnsgk2003@naver.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0.25  13:35:08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프라임경북뉴스 = 김운하 기자]포항북부경찰서는 ㈜00건설 대표 A씨(남,45세) 등 브로커 13명은 건설현장에 불법체류자를 고용하고 법인세 감면 및 원청회사로부터 임금을 받기 위해 미리 확보해 둔 대체 인력자(실업급여 부정수급자) B씨(여,60세)등 59명에게 인적사항을 주면 실제 일용직 근로자로 일한 것처럼 하여 고용노동부에서 지급하는 실업급여 수당을 받도록 해주겠다고 공모한 후, 부정수령토록 해준 브로커 ㈜00건설 대표 A씨(남,45세), 함바식당 업주 C씨(남,53세) 등 2명을 구속했다.

부정수급자 B씨(여,60세)등 59명은, 2012. 3. 30 ~ 2016. 3. 28.까지 건설현장에 일한 사실이 없음에도 마치 일한 것처럼 고용노동부 직원을 속여 총 2억 4,000여만을 편취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올해 2. 1. ~ 10. 31.까지 9개월 동안 고용노동부와 협업, 실업급여 부정수급 행위자들을 뿌리 뽑기 위해 고강도 합동단속을 벌여 총 72명(브로커 2명 구속)을 검거하고, 34개 건설업체도 단속했다.

김운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