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산
경산시, 서울역에서 대대적 경산대추 홍보경산대추의 우수성과 소비촉진을 위한 홍보 및 나눔행사
김창기 기자  |  kchk5908@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0.13  13:43:06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경산대추 홍보 및 나눔행사

[프라임경북뉴스 = 김창기 기자]경산시는 지난 12일 이용객이 하루 10만명, 맞이방을 이용하는 손님까지 더하면 하루 30만명을 육박하는 서울역 출구에서 경산대추의 우수성과 소비촉진을 위한 홍보 및 나눔행사를 가졌다.

지난 달 29~30일 양일간 서울역 맞이방에서 16개 지방자치단체가 참여한 홍보행사에 이어 단독 나눔행사를 실시한 경산시는 이강연 경산시농업기술센터소장을 비롯한 조한걸 농협중앙회 경산시지부장, 최병영 재경향우회장을 비롯한 여러 향우회원과 대추아가씨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최고의 품질 생대추(사과대추, 복조)만을 엄선하여 무료 나눔행사를 진행했으며 일본시장 수출 등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대추슬라이스 무료 시식행사도 병행 실시하여 수도권 시민들로부터 큰 호평을 받았다.

이번 행사는 전국 대추생산량의 40%를 차지하고 품질 또한 우수함에도 불구하고 홍보 부족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대추농가의 간접지원과 옹골찬 브랜드를 홍보함으로서 경산대추, 옹골찬의 성가를 높이고자 마련한 자리로 전국 각지의 여러 계층 다양한 사람들이 운집하는 서울역을 전초기지로 활용 홍보를 극대화했다.

이강연 농업기술센터소장은 “경산대추는 그 품질이 우수할 뿐만 아니라 일조량이 풍부하여 알이 굵고 무기질, 비타민, 사포닌 등이 많아 하늘이 내려주신 건강 농산물로 대도시 소비자들이 많이 애용하여 줄 것”을 당부했으며, 또한, “금년도 수확기 잦은 비로 인하여 열과현상으로 대추 작황이 예년보다 현저히 떨어짐에 따라 향후 농가의 안정적인 소득보장을 위해 대추 비가림시설 지원사업에 적극 지원을 검토해 나갈 것”임 밝혔으며 조한걸 농협중앙회 경산시지부장도 “경산대추는 생산량과 그 품질이 우수함에도 홍보 부족 등으로 농가판로 어려움과 가격결정에 있어 다른 지역보다 비교열위에 있어 이를 극복하고자 이번 행사를 개최한 만큼 매년 정기적으로 시행하여 농가의 어려움을 함께 했으면 한다”고 주문했다.

이날 이번행사를 적극 지원한 한병근 서울역장을 비롯한 나눔행사에 참여한 서울역 이용객들도 팔공산의 맑은 공기, 금호강의 맑은 물로 키워낸 경산대추를 보고 감탄을 자아냈으며 갓바위의 영험함이 경산대추에 고스란히 녹아들어 36가지의 다양한 무기원소가 함유된 게 아닌가 하는 농담도 주고 받으며 행사시작 3시간만에 가져간 홍보물량이 동이 나 뒤늦게 찾아온 이용객들의 아쉬움을 남겼다.

김창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