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덕
영덕군, 지진대피훈련 실시지진발생하면 머리를 보호며 탁자 아래로 피신 이후 신속대피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0.13  13:40:2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지진 발생시 탁자밑으로 몸을 보호하고 있다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영덕군은 오는 19일 실시되는 민방위날 훈련을 기존의 적기 공습 또는 화재, 재난 대피가 아닌 지진 대피 훈련을 실시한다.  

이번 민방위 훈련은 오후 2시부터 20분간 실시되는데, 전국 지진 상황을 가정해 훈련 경보 발령시 대피하는 요령을 집중 훈련할 계획이다.

주민들의 지진대피요령 숙지에 중점을 두고 전국적으로 일제히 실시되며, 어린이집, 유치원, 초·중·고, 공공기관 등은 의무적으로 훈련에 참여토록 집중홍보 할 계획이다. 당일 오후 2시 정각에 지진훈련경보가 발령되면 즉시 책상이나 탁자 밑으로 몸을 보호하고, 3분후 지진훈련경보가 끝나면 훈련유도 요원의 안내에 따라 건물계단을 이용하여 바깥으로 빠져나와 인근 공원이나 광장, 운동장 등 안전한 지역으로 대피하면 된다.

오후 2시 20분에 훈련해제경보가 발령되면 정상 활동으로 복귀하면 된다.

훈련시간 동안 전국 라디오방송을 통해서 지진훈련 및 지진대비 국민행동요령 등이 안내될 예정이다. 차량은 지진훈련경보가 발령되면 5분간 통제되며, 운행 중인 차량은 민방위 훈련요원의 통제에 따라 우측차선 갓길에 정차한 후 차내에서 훈련방송을 청취하면 된다. 단 KTX, 철도, 지하철, 항공기, 선박 등은 정상 운행하며 병원도 정상 진료한다.

군 관계자는 "최근 인근지역인 경주에 잦은 지진으로 인해 주민들의 경각심을 고취를 하기 위해 이번 훈련을 실시한다. 이번 민방위의 날 지진대피훈련이 전 국민이 지진대피요령을 숙지하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주민여러분들도 관심을 갖고 적극 참여해주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