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평생학습박람회 경주 관광붐 꽃피다9월 30일 부터 3일간 14만 여명 방문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10.05  14:35:03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평생학습박람회 폐막식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상북도는 9월 30일부터 3일간 경주 화백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4회 경상북도평생학습박람회에 14만 여명의 관객이 행사장을 찾는 등 경주의 관광붐 조성에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경주지진피해 이후 처음으로 열리는 대규모 도 단위 행사로 시․군, 교육지원청, 도서관, 대학, 평생교육단체‧동아리 등 130여 기관이 참여해 우수한 평생학습의 성과 공유는 물론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들을 제공해 관람객들을 사로잡았다.

'배움의 기쁨, 나눔의 행복, 경상북도 평생학습!'이라는 주제로 평생학습을 통해 도민이 행복한 경북을 만들어 간다는 목표 아래 4개 테마 21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90여개의 체험과 홍보부스, 610여개 작품 전시, 22개 팀이 참여한 동아리 경연대회, 어르신 골든벨 대회, 화백지혜 토론대회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졌다.

동아리 경연대회 대상 수상팀인 노인들로 이루어진 포항시의 해피매직 팀의 마술공연은 수준급이었고, 이진락 도의원의 아코디언 특별공연도 관람객들의 큰 호응을 받았으며, 성인문해 시화전 앞에서는 어르신들의 서투른 글씨지만 진솔한 내용에 눈시울을 붉히는 관람객들도 많았다.

이번 행사는 안전요원과 소화기 추가 배치 등 한층 강화된 안전대책을 수립했고, 부스 3개동과 차량을 이용한 재난대응 홍보와 훈련으로 관람객들이 안심하고 행사장을 찾도록 했다.

경상북도 인재개발정책관은 "평생교육은 개인의 삶의 질 향상은 물론 지역의 경쟁력과도 직결되는 만큼 평생학습의 저변확대에 노력하겠다"며, "올 연말 예정된 평생학습 워크숍, 경상북도 마을 평생교육지도자 협의회 총회 등도 경주에서 앞당겨 개최해 경주 경제 살리기에 기여 하겠다"고 밝혔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