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문경
포항시, 고질체납차량 공매로 체납세 15억 징수다양하고 강도 높은 징수노력을 기울여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9.21  15:55:38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공매차량 보관소 전경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포항시는 지난달 말까지 총 4차에 걸친 체납차량 공개매각을 통해 214대, 15억 원에 이르는 체납액을 정리했으며, 이달 중 75대에 대해 추가 공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지금까지 공매된 차량은 무한추적팀이 번호판영치 활동 과정에서 강제 인도한 것으로 주로 대포차나 고액․고질 체납 등 대부분 체납액 징수가 곤란한 차량이었다.

포항시의 8월말 현재 총 체납액 565억 원 중 차량에 관련 체납액은 전체의 44%인 251억 원에 달한다. 주요 체납액 종류로는 자동차세, 책임보험가입지연과태료, 검사지연과태료, 주정차위반과태료 및 환경개선부담금 등이다.

포항시는 이러한 차량관련 체납액 징수를 위하여 주간 상시 영치는 물론 새벽․야간영치, 공매처분, 급여․부동산압류, 채권추심, 보조금 지급제한 등 다양하고 강도 높은 징수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그러나 자동차 등록대수의 꾸준한 증가와 일부 시민들의 과태료 납부에 대한 인식부족 및 납부에 대한 강한 저항과 거부로 인해 장기간 체납되고 있어 자진납부 유도 및 징수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포항시 재정관리과장은 “기초 법질서 회복을 통한 살기 좋은 포항시 건설을 위하여 납부태만자에 대하여는 앞으로도 꾸준하고 강력한 체납처분을 지속할 계획이므로 성숙한 시민정신으로 체납액 납부에 적극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