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1社-1청년 더 채용 촉진 보조금 지원社-1청년 더 채용 릴레이 운동 Begin, 15개 기업 60명 현장 채용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9.21  14:50:22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1사-1청년 더 채용 릴레이 성공다짐대회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기자] 2016년 2/4분기 기준으로 경북의 청년실업자는 2만명으로 집계됐다. 경북 도내 10개 상공회의소 소속으로 3,900여개 기업들이 있어 이들 기업에서 청년 한명만 더 채용한다면 경북의 청년실업자는 20% 정도 감소 될 전망이다.

이 일환으로, 경북도와 영천상공회의소는 21일 오전 11시 영천상공회의소에서 정병윤 경제부지사, 김영석 영천시장, 한혜련, 김수용 도의원, 윤광수 포항상의회장을 비롯한 도내 상의회장(10명), 대학생 등 청년구직자, 기업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社-1청년더채용’릴레이 성공다짐대회를 가진 후, 영천상공회의소 주관으로 채용한마당행사도 열었다.

이번 행사에서는 지역 경제 활성화와 새로운 일자리 창출로 청년 실업 문제 해결에 앞장서고 있는 10개 상의에 청년 고용을 더 확대하기 위해 보조금 각 30백만원 지원 증서를 전달했으며, 어려운 경제 여건에서도 경영과 기술혁신을 통해 창조 경제 실현에 기여하고 경북도의 최대 현안인 청년일자리 12,000개 창출, 청년 고용률 45% 달성 시책에 적극 참여한, 영천 소재 기업 ㈜금창에 경상북도 청년고용 우수기업 증서를 수여하고, 근로자 고용환경개선비도 지급했다.

영천상공회의소가 주관한 영천채용한마당행사는 경북도 일․취․월․장 7대 추진전략 핵심과제인‘1社-1청년 더 채용하기’릴레이 운동의 첫 시작을 알리는 채용의 장으로, ㈜화신 등 15개 지역 우수기업이 참여해 60명의 청년을 현장 면접으로 즉석에서 채용하고, 부대행사로 이미지 메이킹, 지문적성검사 등 취업컨설팅도 함께 진행됐다.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 “글로벌 유동성 축소, 중국 경제 침체 등 세계경제의 악재로 국내 경기는 물론 지역 경제가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에서 취직문제를 청년 본인들의 개인 문제로 방치해서는 안 되며, 국가와 지자체가 적극 나서서 함께 해결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1社-1청년 더 채용 릴레이 운동이 단순히 보여주기 식 운동이 아닌 지역 기업에게는 우수 인재를 구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 주고, 청년에게는 자신의 적성에도 맞고 미래를 생각 할 수 있는 기업에 취직하게 되는 일거양득의 효과를 톡톡히 낼 수 있도록 내실을 다질 것”을 주문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