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포항
포항시, 형산강 퇴적물 수은 재검사 위한 시료재취향후 형산강 수생태계 복원을 위한 중요한 기초 자료가 될 것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8.25  16:26:11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형산강 퇴적물 수은 검사 시료 재취 장면

[프라임경북뉴스 =김진한 기자] 국립환경과학원과 낙동강 물환경연구소 직원 7명이 25일 형산강 섬안대교 인근에서 하천 퇴적물 오염도 검사를 위한 시료를 채취했다.

이날 시료채취는 지난 8월 23일 포항시의 형산강 하천 퇴적물 오염도 재검사 요청에 의해 이뤄졌으며, 직원들은 보트를 타고 6개 지점의 시료를 채취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의 시료 채취는 형산강 퇴적물의 높은 수은 수치의 원인을 찾고자 지점을 선정한 것으로, 그동안 기존검사 분석결과 시료채취, 분석방법 등에 따라 결과 값의 오차가 있는 것을 감안해 물환경공학과의 직원들이 정확도를 높이기 위해 직접 채취를 했다.

모든 채취에서 검사 결과 값까지는 수질오염공정시험기준(시행2016.4.1, 환경부고시 제2016-65호)의 퇴적물 채취 및 시료조제에 의해 이뤄지고, 시료의 검사 결과는 3주정도 소요될 예정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국립환경과학원 물환경공학과장을 만나 섬안대교 주변의 환경적인 요인, 지천의 흐름, 상류인 경주시 형산강 주변 등을 상세히 설명했다.

포항시 관계자는 “이번 국립환경과학원의 형산강 퇴적물의 수은 등 채취의 분석결과는 향후 형산강 수생태계 복원을 위한 중요한 기초 자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