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주
영주시, 올해 첫 벼베기 시작추석에 맞추어 황금벼 수확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8.11  12:48:27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영주시는 11일 안정면 오계리에서 올해 첫 벼베기 행사를 가졌다.

[프라임경북뉴스 =김진한 기자]영주시는 11일 안정면 오계리에서 올해 첫 벼베기 행사를 가졌다.

시는 광복 71주년을 기념하고 예년보다 빨라진 추석을 대비해 황순섭씨 논 0.2ha에서 생산된 조운벼를 수확했다.

이번 햅쌀은 지난 4월 20일에 모내기한 것으로 몇 일 앞으로 다가온 8.15 광복절을 기념해 지난 일제치하의 아픔과 쌀의 소중함을 돌이켜보는 기회를 갖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8월 11일부터 26일까지 안정농협에서 일괄 수매, 가공해 제품화 할 계획이다.

올해 빨리 찾아온 더위와 강한 햇빛, 작은 강수량으로 벼가 자라기엔 더 좋은 환경이 조성되어 풍작이 예상되는 가운데, 대부분의 벼를 수확하는 10월보다 3개월여 앞당겨 수확해 추석 전에 소비자들의 밥상을 찾아갈 계획이다.

영주시는 쌀생산 과잉과 소비량 감소에 따라 쌀 재고량이 증가하고 쌀 산업 전반에 어려움이 발생함에 따라 지난 2012년부터 영주쌀의 다양한 판로 개척을 위해 생산단지를 조성하고 있으며, 광복절과 추석에 맞추어 조운벼를 815광복쌀로 재배해 조기 판매에 나서고 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영주시는 새로운 햅쌀 품종 선발을 위해 지역 적응시험과 기술지도를 통해 차별화된 햅쌀 생산이 가능하도록 현장지도를 강화하고 다양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발굴, 추진하고 있다.”고 전하고 “햅쌀, 기능성쌀, 현미, 친환경쌀 생산을 통해 영주쌀의 새로운 판로를 모색하고 농가의 소득을 향상시켜 나갈 것” 이라고 말했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