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영천
영천시, 최초로 전국 난 명품박람회 열려명품 희귀 난 영천에 온다.
김창성 기자  |  kchk5908@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3.12  23:54:35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 난 명품박람회 개최한다.

[프라임경북뉴스 = 김창성 기자]영천시는 시민들의 정서함양과 난사랑 문화를 고취시키기 위해서『2016 영천 대한민국 난 명품박람회』를 유치하여 오는 3월 19일부터 20일까지 영천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이번 박람회는 전국 희귀 난 1000여점이 전시되며 평소 시민들이 볼 수 없었던 명품 난을 직접 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가정원예로서 대중성 있는 다양한 난을 소비자에게 홍보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작품을 출품한 춘란 동호회 회원은 전국에 4만명이 활동하며 좁은 공간에서도 환경제어만 잘 해주면 고소득을 올릴 수 있는 것이 춘난 재배이다. 지난해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난 경매에서 난 한 촉에 1억2천만원의 경매가로 낙찰되기도 했다.

영천시관계자는 “영천에서 최초로 열리는 전국 난 박람회이고 명품 난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 만큼 많은 시민들이 휴일을 이용해 영천실내체육관을 찾아 춘란의 향기에 취해 보는 것도 좋을 것” 이라고 말했다.

김창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겨울비 2016.06.09 15: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2. 하이 2016.06.09 2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

  3. 가을하늘 2016.06.10 00: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잘보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