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경북 > 경북도청
경북도, 전국카약대회 잠정연기장마전선의 영향으로 경북북부 집중호우, 태풍 네파탁 북상
김진한 기자  |  press@gbprimenews.com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승인 2016.07.06  14:54:15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

[프라임경북뉴스 = 김진한 기자] 경상북도는 최근 집중호우로 인해 7월 9일부터 10일까지 상주시 경천섬 일원에서 개최예정이던 ‘제4회 해양수산부장관배 전국카약대회’를 9월로 잠정 연기한다고 밝혔다.

경북도와 상주시는 이번 대회를 주관하고 있는 한국해양소년단연맹 사무국장 등 관계자와 대회장소를 방문하여 장마비로 인해 행사시설물 계류장에 흙탕물과 부유물이 넘쳐나고 있고, 빠른 유속으로 인한 안전관리에 어려움이 예상되며, 또한 태풍 네파탁이 북상중에 있어 전체적인 안전관리 차원에서 대회연기 조치를 취했다.

카약은 유속에 영향을 많이 받는데, 강물 방유량이 300톤 이상일 경우 유속문제로 대회 진행이 어려운데, 현재 카약대회장 주변 상주보, 낙단보는 계속된 장마비로 문경, 영주, 예천 등 북부지방의 강수가 낙동강으로 유입되면서 방유량을 3,000 ~ 5,000톤으로 증가시키고 있어 안전관리가 우려됐다.

기상청은 7월 들어서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경북북부지역에 많은 비가 쏟아졌고, 장마전선이 중부지방에 머물면서 목요일 일시적으로 소강상태에 접어들었다가 주말에 다시 활성화되면서 경북 북부지역에 계속 이어질 것으로 보고 있다.

경북도 동해안발전본부장은 "갑작스런 기상상황 변동에 따라 해양수산부장관배 전국카약대회를 잠정 연기하지만, 더 철저한 대회준비로 9월 대회 재추진에 만전을 기하고, 장마철 수상레저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진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폰트줄이기프린트하기메일보내기신고하기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네이버구글msn뒤로가기위로가기


Posted by 프라임경북뉴스

댓글을 달아 주세요